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인하대학교

인쇄

교내명소

우남호

우남호

민간 여객기로서 우리나라 항공사에 역사적인 서막을 올린 '우남호'는 지난 1950년 도입되어 국내 최초의 항공 노선인 서울-공주-군산에서 처녀 취항했다.

DC-3형 비행기인 '우남호'는 우리나라 항공 교통의 시대를 처음 열었던 대한국민 항공사(KNA)시절, 민간여객기로서의 역할을 수행하면서 1955년 10월에는 최초로 태평양을 횡단한 항공 역사의 기념비적 존재이다.

'우남호'는 지난 71년, 총 36,216시간의 비행기록을 보유하고 현역에서 물러나, 대한항공(KAL)을 창설한 인하학원 조중훈 이사장이 73년 3월 본 대학교에 영구 보존 및 전시, 교재용으로 기증하게 되었다.

한편, 본 대학교에 전시되고 있는 '우남호'의 운송에는 적지 않은 어려움이 따르기도 했다. 당시 '우남호'를 분해 운반했던 이해수 사무차장은 "대중교통에 불편을 주지 않기 위해 당시의 통행금지 시간대를 이용, 경인 고속도로와 운반 도로에 대한 5차례에 걸친 점검과 소요 시간을 산정했으며, 한전에서의 도로 장애물 제거 등 관계기관의 협조도 컸었다"고 했다.

1970년대만 하더라도 본 대학교에 전시되고 있는 비행기를 보기 위해 인천 지역주민과 초등학교 어린이들의 방문이 잦았었다.

본관 옆, 잔디밭에 은빛 날개를 펼치고 있는 '우남호'는 미국 더글라스 A/C주식회사에서 제작한 것으로 HL-2002로 등록되었으며 좌석은 23석, 날개 길이 28.95m, 동체 길이 19.63m, 날개 면적 92m², 총 중량 11.420kg, 최대속도 368kn/H, 실용 상승한도 7,010m, 항속거리 2,420km의 주요 제원을 갖고 있다.
'우남호'는 이러한 역사적 기념물로서의 상징적 의미와 함께 본 대학교 설립자 이승만 박사의 호를 붙인 우리나라 최초의 민간 여객기로서, 항공우주공학 및 첨단 학문 분야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우리 인하대학교의 역사적 맥락과도 조화를 이루고 있다는 점에서 오늘날 더 큰 의미를 부여할 수 있다.

전체보기

콘텐츠 담당자
홍보팀 천하정
ㆍ TEL : 032-860-7194     ㆍ 수정일 : 2017-05-16   이메일
22212 인천광역시 남구 인하로 100, 대표전화 : 032-860-7114, FAX : 032-863-1333, 긴급전화(24시간) : 032-860-9119
Copyright 2015. INHA UNIVERSITY All Rights Reserved.